다이어트의 정석!!

지난글 2009. 8. 15. 08:46 Posted by 비회원



TamMy의 세상 사는 이야기 - 6th Story






여름이다!!
불쾌지수가 높아지는 계절이지만 8월생이라 그런지 나는 여름이 마냥 좋다. 여름은 옷이든 신발이든 뭐든 튀어도 용서가 되고, 겉옷을 챙겨입지 않아도 된다는 간편함도 마음에 든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여자들은 다이어트, 남자들은 초콜릿복근이니 식스팩이니하는 고민과 숙제가 생긴다. 

물론 나도 예외는 아니다. 나는 누구보다도 독한 <다이어터>라고 자부한다. 손가락 10개로는 다 새지도 못할 수많은 다이어트방법들을 시도해봤다. 그리고 그 결과 지금은 다이어트를 시작할 당시의 내 생의 최대 몸무게에서 1/3의 무게를 감량했다^^ (상상이나 할 수 있을까..?!)

헬스, 수영, 요가 등의 운동 뿐만 아니라 정말 독하게 식단을 지켰다. 처음 다이어트라는 것을 시작했을 때 나는 정말 무식했었다. 일주일에 7일!! 하루에 2시간에서 3시간!! 무식하면 용감하다. 하지만 무식하면 몸이 고생한다는 말이 거짓은 아니다.

제대로된 다이어트를 할꺼라며 정보들을 모으기 시작했다. 쉽게 접할 수 있는 많은 다이어터들의 자서전부터 전문서적까지 다이어트에 관련된 정보들을 머릿속에 들어부었다. 모든 정보들의 결론은 하나같이 똑같았다.

많이 움직여라!! 그리고 잘먹어라!!

지금의 나는 정말 많이 움직인다. 5층이하는 무조건 계단으로 걸어가고 버스정류장 3코스정도는 걸어다닌다. 그리고 잠깐씩 짬이 날때마다 쭉쭉이.. (아!!) 스트레칭을 한다.

그리고 예전의 나도, 지금의 나도 정말 잘 먹는다. 끼니를 거른다는 것은 나에게 인생을 살아가는 낙을 빼앗는것과 같다. 하지만 잘 먹는 것에도 종류가 았고 방법이 있다. 예전의 나는 단순히 입안으로 음식물을 잘 넣는 사람이었다면 지금의 나는 몸을 위해 정말 잘먹는 사람이 된것이다. 잘먹는다는 것은 많이 먹는게 아니다.

우선 잘먹기위해 너무나도 익숙한 악마 인스턴트음식과 작별을 고해야했다. 내가 너무나도 사랑하는 이세상에 존재하는 수백만가지의 군것질들과도... 그리고 신선한 자연식품들과 친해졌다. 채소, 과일, 유제품등등.. 워낙 가리지않고 먹는것 자체를 즐겼던 나였기에 그다지 힘들진 않았지만 먹을 수 없는것에 대한 열망은 언제나 간절했다.

그리고 또 하나의 팁을 선물하자면 나는 몸무게에 집착하지 않았다. 내 다이어트 선생님은 정말 현명한 분이고 언변에 강한사람이라고 지금도 생각한다. 나에게 체중계를 멀리하도록 했고 줄자를 가까이 하도록 했으니까.. 1kg의 지방과 근육의 부피차이는 1.3배정도된다!! 같은 몸무게의 두사람이 있더라도 근육량이 많은 사람과 지방량이 많은 사람의 몸매는 차이를 보인다. 따라서 몸매와 몸무게는 어느정도의 비례관계가 성립되긴 하지만 꼭 그렇지만은 않다.

정말 내 몸을 위해 평생을 바라보고 다이어트를 해야한고 그러기 위해서 근육량을 늘려야한다. 나는 정말 행운아라고 자부한다. 내 몸은 근육량이 많고 근육도 잘 형성되는 편이라고 그랬다. 집안내력이다... 우리집 킹은 배구선수셨고, 마마님은 핸드볼선수셨다. 그리고 킹의 사촌동생분은 이름만 대면 누구나 아는 씨름선수셨다, 이런 집안 내력덕택에 수월한 다이어트를 할 수 있도록 이렇게 낳아주신 부모님께 감사할 따름이다.

살을 빼고난 후 나는 뭐든 할 수있다는 자신감을 얻을 수 있었다. 일단 목표한 바를 이뤘다는 것과 사람들의 시선으로부터..나는 더 많이 행복해졌다. 몸무게와 몸매때문에 행복해 진건 아니다. 건강해진 내 몸과 부지런해진 생활을 하게된 것에 항상 감사하고 행복하다.

다이어트!! 남자든 여자든 평생을 두고 해야할 숙제다. (특히 여자들은 항상 그렇게 생각한다) 제대로된 방법으로 기본부터 차근차근히 해결해 나가야하는 결코 쉽지 않은 하지만 스스로를 위해 지금 당장 시작해야하는 과제다.

자!! 다이어트를 생각하며 모니터를 뚫어져라 바라보고있지말고 지금당장부터 좀 움직여보는건 어떨까?? 다이어트의 정석은 잘먹고 잘자고 많이 움직이는 것이니 크게 어렵지 않을 것이다.






이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 피트니스월드가 글쓰는 힘이 됩니다~ ^^*

★ TamMy의 개인 블러그 ★
★ TamMy의 싸이 홈페이지 ★


 
버튼을 통해 피트니스월드의 글을 편히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검도쉐프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럼요.. 정석이죠.
    늘 기본이 어려운 법이죠. ^^

    2009.08.15 09:21
  2. BlogIcon 달려라꼴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엇보다 많이 움직이는게 중요하죠 ^^
    그런데 저는....ㅠㅜ

    2009.08.15 09:26
  3. BlogIcon White Rain  수정/삭제  댓글쓰기

    체험 수기군요. 정말 쉽지만은 않지만 건강을 위해서라도 실천해야할 사항이죠.

    2009.08.15 09:27
  4. BlogIcon 악랄가츠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랫만에 등장한 TamMy양!
    역시 많이 움직여야 되는군요 ㅜㅜ
    3보이상 차량이동인 저로서는 하앍;;;

    2009.08.15 09:43
  5. BlogIcon 영웅전쟁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옆지기 한번 해본다는데
    그저 저는 웃습니다. ㅋ
    좋은글 잘 보고 갑니다.
    고맙습니다.
    주말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

    2009.08.15 11:57
  6. BlogIcon 트레이너강  수정/삭제  댓글쓰기

    즐거운 주말!!^^

    2009.08.15 11:59
  7. 영등포 아짐  수정/삭제  댓글쓰기

    몸무게에 집착할 필요가 없어 보이는 데요?
    근데 보기에는 근육질 몸매는 아니신듯..

    2009.08.19 11:33
  8. BlogIcon sky~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론은 움직여라군요 ^^

    2009.08.20 00:58 신고
  9. 오호라  수정/삭제  댓글쓰기

    5층이하, 3정거장 이하는 걷는다. 금과 옥조 같은 말입니다. 좋은 내용 감사합니다.

    2009.08.21 08:29
  10. 소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체중계를 멀리하도록 했고 줄자를 가까이 하도록 "

    정말 좋은 말이군요. 감사합니다.

    2009.08.22 19:39
  11. 매력녀가 되고픈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Tammy 님처럼 되고 싶어요 ㅠ
    매력 넘치고 이쁜 모습에서 나오는 당당한 여자라는 느낌이~

    어떻게 다이어트해서 지금까지 오셨는 지 좀 더 자세한 경험담을 들을 수 있을까요??

    예를 들어서 다이어트 기간동안 어떻게 운동하셨으며 식단은 구체적으로 무엇을 드셨는 지;; 그리고 요요현상에 대해서나 마음가짐 구체적으로 알고 싶어요 ㅠㅠ

    2010.05.17 22:01

BLOG main image
당산역 정형외과 박상준의원 공식 블로그
영등포 당산 당산역 정형외과, 피부미용 박상준의원 공식 블로그, 공식 홈페이지 http://www.drparkclinic.com
by 몸짱의사
Add to Google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66)
박상준원장 (375)
유튜브 (2)
박상준의원 (210)
나긋나긋옹 (8)
김라인트레이너 (14)
트레이너강 (91)
지난글 (58)
  • 8,845,660
  • 394407
TNM Media textcube get rss

당산역 정형외과 박상준의원 공식 블로그

몸짱의사's Blog is powered by Tistory.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몸짱의사. All rights reserved.

TNM Media
몸짱의사'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